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이비 언론사범 일제 단속
55명 입건·25명 기소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09/06/21 [22:47]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사이비 언론사범 55명 입건·25명 기소

2009년 06월 21일 (일) 18:41   한국경제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는 21일 보도 무마 등으로 거액을 챙긴 지역 및 인터넷 사이비 언론사범 55명을 입건하고 25명을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사이비 언론으로 인해 지역경제 및 기업이 피해를 보는 사례가 급증함에 따라 지난 2월 전국 지방검찰청에 특별단속을 지시했었다. 검찰은 주요 범죄 유형으로 △기업 약점 이용 갈취 △사기 및 불법 알선 △각종 이권개입 △광고 및 간행물 구독 강요 △사이비 언론사 설립 및 기자증 판매 등을 꼽았다.

광주지검은 2005년 1월~올해 3월 지역 환경관련 중소기업을 찾아다니며 사소한 행정법규 위반사항을 보도하겠다고 협박,300여차례에 걸쳐 1억 1600여만원을 갈취한 사이비 기자를 구속했다. 또 친분 있는 국회의원을 통해 세무조사를 무마해 주겠다며 업체로부터 3억원을 받은 인터넷신문기자 송모씨를 구속했으며,눈에 띄는 공사현장 사무실로 들어가 식사비 찬조금 등 명목으로 26회에 걸쳐 430여만원을 가로챈 사이비 기자도 구속했다.

춘천지검은 딸과 함께 사이비 언론사를 설립,건설현장소장 등에게 환경오염 관련 기사를 쓰겠다고 협박해 구독료와 활동비 명목으로 1200여만원을 받은 조모씨를 구속했다. 대전지검 천안지청도 2004~2008년 석산업체를 반복적으로 찾아가 환경 관련 기사를 쓸 것처럼 협박해 9차례에 걸쳐 5500만원을 뜯어낸 남모씨를 구속했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09/06/21 [22:47]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내가 본 묻지마 관광 / 이무선 기자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부부교환섹스를 한단다 / 안희환 목사
울산공고, 2018 중소기업 특성화고 인력양성사업 학습중심 현장실습 협약 / 울산조은뉴스
화봉고, 진로와 적성에 맞는 학생진로매칭 프로그램 ‘대학생 전공특강’운영 / 울산조은뉴스
자유한국당 울산시당“무리한 조직개편”기자회견에 대한 해명 / 울산조은뉴스
북구보건소, 유치원·어린이집 10m 금연구역 지정 전 대주민 홍보 강화 / 울산조은뉴스
한삼건 울산대 교수,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 위촉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일제단속 실시 / 울산조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