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정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SOS, 나의 지구를 구해 줘”
울산시, 22일‘지구의 날 기념식 및 소등행사’개최 기념식, 오후 2시 태화강지방정원 느티마당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19/04/19 [13:28]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울산시는 제11회 기후변화주간(19~25)과 제49회 지구의 날(22)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구의 날1969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발생한 해상기름 유출사고를 계기로 지구의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1970422일 시작된 민간주도의 세계 기념일이다.

행사는 지구의 날 기념식 및 캠페인 소등행사로 진행된다.

기념식은 22() 오후 2시 중구 태화강지방정원 느티마당에서 울산지속가능발전협의회 및 시민환경단체 회원과 시민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SOS, 나의 지구를 구해 줘란 주제로 개최된다.

먼저 기념식에 앞서 오후 1시부터 50분간 그린리더 울산광역시협의회 회원 100여 명이 기념식 참석자와 태화강지방정원 방문자를 대상으로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한 저탄소생활 실천 홍보활동(캠페인)을 펼친다.

기념식 후에는 지구사랑 퍼포먼스, 홍보부스 운영, 걷기대회, 생태계교란식물 퇴치 및 환경정화활동 등이 진행된다.

생태계교란식물 퇴치 및 환경정화활동은 중구 오산광장에서 삼호교에 이르기까지 왕복 3구간에서 실시된다.

소등행사는 22일 오후 8시부터 810분까지 10분 동안 전기 소비가 많은 황금시간대에 진행된다. 울산시청과 구군청 등 관공서를 비롯해 울산의 대표적 상징물인 울산대교 등이 참여하며, 일반 가정집은 자율적으로 참여한다.

이 행사는 기후변화주간 지구의 날을 맞아 더워지는 지구의 기후변화 심각성을 알리고 실질적인 온실가스 감축과 평소 에너지 절약 등 저탄소생활 실천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기 위함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기후변화주간과 지구의 날을 맞아 소중한 지구의 환경을 보호하고 세계 곳곳에서 발생하는 기후변화에 관심을 갖고 저탄소 친환경생활을 실천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한 저탄소생활 실천 수칙으로는 자가용 대신 대중교통 이용하기, 낭비되는 대기 전력 플러그 뽑기, 비닐봉지 대신 에코백 이용하기, 1회용 컵 대신 텀블러 이용하기 등이 있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19 [13:28]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부부교환섹스를 한단다 / 안희환 목사
울산시, 신임 경제부시장에 송병기 씨 임명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미세먼지 주의 특별 강조기간’운영 / 울산조은뉴스
울산기획부동산사기사건 ... 제주 "곶자왈 개발" 1,000억 챙긴 1,000명의 피해자 / 울산조은뉴스
동부도서관, 2016년 학부모와 일반인을 위한 평생교육강좌 수강생 모집 / 울산조은뉴스
내가 본 묻지마 관광 / 이무선 기자
울산 자이아파트!! 대한민국 No.1브랜드 고품격아파트 레이크파크 ! / 울산조은뉴스
서리꽃 피고 꽃 지고’ 강원도 평창 자작나무 숲에서 홀로 살아가며 쓴 변경섭 에세이 ‘ / 울산조은뉴스
S-OIL과 협력사 간 일상정비 파트너쉽 협약식 체결 / 울산조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