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구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문화예술회관,‘하이든 챔버 앙상블 내한공연’마련
7월 6일 문예회관 소공연장 … 하이든 챔버 앙상블의 정갈하고 품격 높은 유럽의 소리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18/06/30 [13:56]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     © 울산조은뉴스

 

 

울산문화예술회관(관장 진부호)은 오는 76일 저녁 8시 울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하이든 챔버 앙상블 내한공연을 무대에 올린다고 밝혔다.

하이든 챔버 앙상블은 2013년에 창단한 피아노 삼중주단으로, 현직 오스트리아 교수진들로 결성되어 요제프 하이든과 그 동시대의 작곡가들의 작품 연주에 중점을 두고 있는 단체이다. 또한, 그들은 실내악의 모든 영역을 충분히 다루기 위해 주기적인 교류연주, 마스터클래스를 진행하는 학구적인 단체로도 유명하다.

루카 몬티(피아노)는 비엔나 베토벤 콩쿠르, 이탈리아의 다수 콩쿠르의 화려한 수상경력의 소유자로 현재 비엔나 사립대학원 음악예술대학에서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코르넬리아 뢰셔(바이올린)는 세계적인 바이올린 콩쿠르 수상자이자 오스트리아 플라이엘 콰르텟의 제1바이올린 주자로 활동했으며 2007년부터 요제프 하이든 아이젠슈타트 음악원에서 바이올린과 실내악 강의를 하고 있다. 하네스 그라트볼(첼로)는 각종 국제 콩쿠르는 물론 아이젠슈타트시 문화상, 부르겐란트주 문화상, 비엔나 모차르트협회 문화상을 수상한 아이젠슈타트 출신의 첼리스트이다. 세계 명문대학에서 상급 음악경연인 마스터 클래스를 진행해오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하이든 피아노 삼중주 39G장조 집시’, 쇼스타코비치 피아노 3중주를 비롯하여 라흐마니노프 엘레지 삼중주와 피아졸라 부에노스아이레스의 사계 등 하이든 챔버 앙상블의 피아노, 바이올린, 첼로가 함께하는 삼중주로 유수의 명곡들을 직접 만나볼 수 있다.

진부호 울산문화예술회관장교향곡의 아버지인 하이든 음악을 정갈하고 품격 있는 유럽의 소리로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므로 울산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기타 공연문의는 울산문화예술회관 누리집(http://ucac.ulsan.go.kr) 또는 전화(052-275-9623)로 하면 된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6/30 [13:56]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내가 본 묻지마 관광 / 이무선 기자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화봉고, 진로와 적성에 맞는 학생진로매칭 프로그램 ‘대학생 전공특강’운영 / 울산조은뉴스
부부교환섹스를 한단다 / 안희환 목사
북구보건소, 유치원·어린이집 10m 금연구역 지정 전 대주민 홍보 강화 / 울산조은뉴스
한삼건 울산대 교수,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 위촉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일제단속 실시 / 울산조은뉴스
11월 14일 수요일 / 울산조은뉴스
‘한수원아트페스티벌 2018’ 재개최 확정 / 울산조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