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따뜻한 하루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힘내세요! 이 땅의 아빠들!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15/07/28 [01:39]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힘내세요! 이 땅의 아빠들!



젊은 나이에 출세가도를 달리는 사람이 있었습니다.
그는 잦은 야근과 출장으로
집안일에 통 신경을 쓸 수 없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회사에서
그에게 황금 같은 휴일을 줬습니다.
그는 모자란 잠도 자고, 밀린 책도 읽으며
오래간만에 푹 쉬어야겠다고 생각했지만,
아내와 아들이 놀이공원으로 나들이 가자고 졸라대는 통에
마지못해 따라갔습니다.

그날 밤, 그는 일기장에 이렇게 적었습니다.
'오늘은 가족들과 놀이공원에 다녀왔다. 집에서 쉬고 싶었는데...
몹시 피곤한 하루였다.'

하지만 아들의 일기장에는 다른 내용이 적혀있었습니다.
'오늘은 아빠와 놀이 공원에 다녀왔다.
최고로 즐거운 날이었다.'

=============================================

이 땅의 아버지들이 얼마나 피곤한지..
휴일 없이 노는 것도 아니고 일하는 건데,
왜 몰라주는지 섭섭할지도 모릅니다.

아내도 압니다. 이 세상 모두가 다 압니다.
단 한 사람.
어린 자녀들은 모릅니다.
아직은 아빠의 힘든 직장생활보다
자신들과 놀아주지 못하는 아빠에게 못내 서운할 뿐입니다.

그러나 아빠.
자식은 그 자리에 머물러 있지 않습니다.
금방 크고, 금방 부모의 손길이 필요하지 않은 순간이 옵니다.
그러니 많이 피곤하고 힘들어도
아이들과 놀아주는 최고의 시간을 뺏지 말아 주세요.

대신 아빠의 노고,
어린 자녀 빼고 대한민국 모두가 알아드리겠습니다.

힘내세요! 이 땅의 아빠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07/28 [01:39]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부부교환섹스를 한단다 / 안희환 목사
내가 본 묻지마 관광 / 이무선 기자
‘전원경의 그림 콘서트’올해 마지막 독일 여행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청년 시이오(CEO) 유(U)-창업 페스티벌’개최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노인보호전문기관, 전국 ‘최우수’ / 울산조은뉴스
2020년 마을기업 육성사업 공개 모집 / 양일수
S-OIL, RUC / ODC 프로젝트 공사 기공식 개최 / 울산조은뉴스
울산기획부동산사기사건 ... 제주 "곶자왈 개발" 1,000억 챙긴 1,000명의 피해자 / 울산조은뉴스
S-OIL과 협력사 간 일상정비 파트너쉽 협약식 체결 / 울산조은뉴스